바카라 찬스 배팅

찬스벳 전략은 바카라의 일종 철학과 같은,

플레이어 스스로 멘탈 흔들리지 않고 어떠한 정의도 없이

다가오는 찬스를 감지하여 배팅을 찍어먹기 식으로 마치 맹수가 먹이를 놀이다가

낚아채듯 찬스가 오기만을 겨누고 있다가 찬스가 오면 과감히 배팅을 실행하는 것을

말합니다.

즉, 다시말해 슈가 시작되면 끊임없이 배팅을 하는 것이 아니라,

바카라 그림을 보며 소이 말하는 ‘줄’만을 기다리는 것을 말합니다.

여기서 말하는 줄이란, 밑줄(장줄)만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옆줄(깔룩이, 핑퐁, 점핑, 차피핸드 등), 원투원투, 투투투투, 삼삼삼, 원쓰리원쓰리

모두 줄에 속합니다.

이 줄 찬스가 아니면 배팅을 하지 않는 것, 이것을 찬스벳 전략이라 말 합니다.

본래 50대50 게임이 맞출 확률이 50% 일것같으나 맞추기가 가장 어려운 경기입니다.

좋은 패턴 그림의 장줄이 확실하게 형성되기 전까지는 쨉쨉이에 녹아죽는 현상을

막는 것이 최종적으로 게임당일 승리 확률을 올릴 수 있는 가장 좋은 전략이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찬스벳 칩의 양은 개인 싸이즈마다 다르겠지만 10유닛을 추천드립니다.

예를들면 100만원 시제일 경우, 10만원씩 나눠서 10번 진입하는 것입니다.

카지노는 절대 한번에 다 안주지만 유일하게 한번에 크게 내어주는 구간이

오직 줄 뿐이고, 이 줄의 흐름은 패턴 또는 그림으로 감지, 빠지는 카드들의 흐름

(예를 들면 첫 카드에 플레이어 9를 뱅커가 히든카드로 역전시킨 경우 등)도

참고하시고, 원그림과 보조지표 두개가 다음 핸드에 대한 동일한 예측지를 내놓거나

윗그림과 아랫그림이 싸우지않고 공통되게 다음 핸드에 대한 예측지를 내놓을 때,

이럴 때가 찬스벳을 날릴 기회입니다.

그 외의 구간에는 10분이고 30분이고 1시간이고 관전만 하시다가 위 구간에만

진입하는 습관을 들이기를 권장드립니다.

험난한 배터의 길에는 답지도 정의도 없습니다.

오직 적중확률을 높힐 수 있는 방법을 몸소 실천하는 방법 뿐인 것이죠.

이렇게 찬스벳을 하여도 지는 날 또한 반드시 발생합니다.

그런 날에는 나가는 운이 강함을 스스로 받아들이고 일찍이 로그아웃 하시는 것이

맞습니다.

찬스벳을 쉬지않고 줄을 타서 3~4번정도 적중시킨 경우 배팅금을 2배로 올리기를

권장 합니다. (찬스 벳 타이밍이라하여 계속해서 연달아 줄을 타 나가려 궂이 하지

않아도 됩니다. 진입 1회 후 적중 시 또 쉬어가시는 것도 좋은 전략입니다.)

배팅칩을 올리는 순간은 연패할 때가 아니라 연승하고 있을 때임을 잊지 마십시요.

안타깝게도 대다수가 이를 반대로 실천합니다.

4~5연패 시 배팅액을 계속해서 낮추어 루틴배팅을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또한 무슨수를 써도 안되는 슈가 나올 때가 있습니다.

패턴 그림 흐름도 결과가 뒤죽박죽이고 혼란스럽고 어딜가도 죽는 슈는

죽은 것에 연연하지 말고 그 슈가 끝날때까지 잠시 기다렸다가

다음 슈로 게임을 이어가거나 딜러 교체를 기다리는 것이 현명합니다.

찬스벳 전략에서 찬스란, 스스로 감지하는 것이기 때문에

감정을 컨드롤 하지 못한다면 이 전략은 아무런 의미조차 없게 됩니다.

카지노는 온라인이건 오프라인이거 데크에 앉는 순간부터 일어나는 순간까지

깨면 현실이라는 것을 한순간도 잊지 않을만큼 정신 바짝 차리고 있어야 합니다.

과유불급이라는 말처럼 너무 소극적인 배팅도, 너무 무리수의 배팅도

좋지 않습니다. 적당히 대세를 따르지만 나만의 소신은 지킬 줄 아는 내공을

본인 스스로 쌓기 위해 생각많이 하고 느끼는 수 밖에 없습니다.

서두에 찬스벳은 일종의 바카라철학과 같다고 말씀드렸습니다.

철학은 감정에 따라 흔들리면 안되는 것입니다.

더킹카지노에서 여러분 모두 언제나 기분좋은 배팅 하시기를 바랍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